2024.07.12 (금)

  • 맑음동두천 27.7℃
  • 구름많음강릉 26.5℃
  • 맑음서울 28.8℃
  • 맑음대전 27.7℃
  • 천둥번개대구 29.2℃
  • 맑음울산 24.0℃
  • 구름많음광주 26.7℃
  • 맑음부산 23.8℃
  • 구름많음고창 25.5℃
  • 구름많음제주 25.2℃
  • 맑음강화 24.0℃
  • 맑음보은 28.0℃
  • 구름조금금산 27.5℃
  • 구름많음강진군 26.5℃
  • 맑음경주시 27.7℃
  • 구름조금거제 24.0℃
기상청 제공

전국

부산항 항만근로자, 항운노조 추천권 없이 신규 채용 했다

지난 3월 노사정 업무협약, 순조롭게 이행 중

부산해수청은 8일 오후 “부산항 항만인력수급관리협의회”를 개최하여 지난 3월 부산항 노사정 6개 단체가 체결한 항만인력공급체계 개선 업무협약이 순조롭게 이행되고 있음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지난번 협약에서 가장 돋보였던 내용은 부산항운노조가 46년간 행사했던 정규직원 채용・승진에 대한 추천권을 내려놓은 것이었다. 이에 따라, 실제로 협약서 체결 이후 9개에 달하는 터미널 운영사가 노조의 추천 없이 신규직원을 이미 채용하였거나 진행 중이며, 이러한 사항을 단체협약에도 명문화하기 위해 이번 달 중으로 노사 간 부속합의서를 체결한다.

 

그리고, 부산항운노조는 인사비리 예방 자구책의 일환으로 인사비리를 범하여 금고 이상 실형을 받은 직원을 영구제명하고, 독립 감찰부서를 신설하기로 협약을 통해 약속한 바 있는데, 지난 5월 개최한 대의원대회에서 노조규약을 개정하여 협약 내용을 실천하였다.

 

이번 7월초에는 처음으로 화물고정 등의 분야에 종사하는 항운노조원 30명을 노조간부가 심사위원으로 참석하지 않고 선발하였는데, 이 또한 투명성 제고 차원에서 노조 집행부의 직접적인 참여를 배제하기로한 사항을 이행한 것이다.

 

류재형 부산해수청장은 “1978년 국내 최초의 컨테이너 터미널로 개장한 자성대 부두를 운영하는 허치슨터미널이 올해 5월, 반세기만에 처음으로 직원 20여명을 사측이 직접 채용한 것은 부산항 역사에 남을 장면이다.”라며 “앞으로도, 부산해수청은 부산항의 각종 현안 해결을 위해 항만근로자, 터미널 운영사와 언제든 머리를 맞대고 격의 없이 소통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