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0 (월)

  • 맑음동두천 2.2℃
  • 맑음강릉 5.0℃
  • 맑음서울 3.1℃
  • 맑음대전 3.1℃
  • 맑음대구 4.8℃
  • 맑음울산 4.5℃
  • 맑음광주 4.1℃
  • 맑음부산 7.4℃
  • 맑음고창 3.3℃
  • 맑음제주 8.0℃
  • 맑음강화 1.1℃
  • 맑음보은 2.4℃
  • 맑음금산 3.1℃
  • 맑음강진군 5.2℃
  • 맑음경주시 4.7℃
  • 맑음거제 3.4℃
기상청 제공

KBS '연모', 한국 드라마 최초로 국제에미상 수상!

 

(NewWorldN(뉴월드엔)) KBS 드라마 가 한국 드라마 최초로 국제 에미상을 수상했다.

지난 21일(현지 시간) 저녁 8시 미국 뉴욕에서 개최된 제50회 국제 에미상 시상식에서 중국, 스페인, 브라질의 결선후보작을 제치고 가 텔레노벨라 부문 수상작에 호명되었다.

는 쌍둥이로 태어나 여아라는 이유만으로 버려진 아이가 오라비 세손의 죽음으로 남장을 통해 세자가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기존 사극의 정형성을 깨고 남장한 여성 주인공이 왕이 되어 역경을 돌파해가는 모습으로 전 세계 시청자들의 높은 공감을 샀다. 배우 박은빈과 로운이 주연을 맡았다.

지난 9월에 열린 제 17회 서울드라마어워즈에서 국제경쟁부문 작가상 수상, 제49회 한국방송대상에서 최우수 연기자상 수상 등 최고의 무대에서 연속해서 큰 상을 받음으로써 작품성을 입증한 바 있다.

이건준 KBS 드라마센터장은 가 대한민국 드라마로는 최초로 국제 에미상을 수상하게 된 것에 대해 매우 기쁘고 대한민국 전체 드라마의 저력을 인정받은 쾌거라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K-콘텐츠가 전 세계적으로 사랑을 받고 있는 시기라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K-콘텐츠의 저력을 유지하는데 KBS 드라마가 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국제에미상은 국제TV예술과학아카데미(IATAS)가 주최하는 행사로 세계 방송계에서 가장 권위있는 국제상중 하나이다.

포토이슈

더보기